EVENT

[AVING] K-PRINT 2020 트로잔플러스, 다채로운 라벨 인쇄로 눈길 사로잡다

산호기계

view : 128

2020-11-12 기사바로보기

K-PRINT에 참가한 프로잔플러스가 다양한 인쇄기와 출력물을 선보였다.

다품종 소량생산이 많아지면서 다양한 프린터에 대한 수요도 커지고 있다. 심지어 기업들이 특수프린터를 구입해 자신에게 맞는 라벨이나 패키징 인쇄를 직접 진행하는 경우도 늘어나고 있다고 한다.

디지털 프린터 전문기업 트로잔플러스는 11월 12일부터 15일까지 킨텍스(KINTEX)에서 열린 'K-PRINT 2020'에 참가해 디지털 라벨 프린터 및 패키징 프린터, 바코드 프린터 등을 선보였다.

풀컬러 프린터 T3-OPX는 흡수되는 재질의 상면에 디지털 기술로 인쇄하는 제품으로 단 한장의 인쇄물도 간단한 작업을 통해 인쇄할 수 있다. 쇼핑백, 골판지 박스, 봉투, 나무 등에 297mm 폭으로 인쇄할 수 있으며 시간당 약 3,000 장 이상의 제품을 소화할 수 있어 인쇄 산업에 있어 혁신적인 제품이라 할 수 있다.

트로잔플러스의 프린터는 1,200 DPI의 고해상도, 297mm 인쇄 폭, 분당 27m 인쇄속도 뿐만 아니라 제품의 두께마다 자동 조정되는 헤드 높낮이 자동 조정 기능을 통해 효율적인 작업이 가능하고, 소프트웨어 및 원격 제어 서비스를 상시 업그레이드 하는 등 고객과의 소통을 거듭하고 있다.

행사에 참가한 트로잔플러스 관계자는 "포스트코로나 시대의 생존전략은 고객들이 원하는 기술을 구현해 고객만족도를 높이는 서비스뿐"이라며 "이번 전시회를 통해 고객들은 단 한 장의 인쇄부터 대량 인쇄까지 가능한 T3-OPX 제품을 직접 눈으로 확인하고 급증하는 디지털 인쇄 니즈에 대비하는 기회가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K-PRINT 2020'은 제23회 국제인쇄기자재전시회(KIPES 2020), 한국 레이블전시회(K-Label 2020), 한국 인쇄패키지전시회(K-PACK 2020), 한국 디지털인쇄·솔루션전시회(K-Digi Print 2020), 한국 텍스타일전시회(K-Textile 2020), 한국 사인·광고전시회(K-Sign&AD 2020)로 구성된다. 인쇄, 레이블, 패키지, 텍스타일, 사인 및 광고 산업을 통합하는 전시회로, 인쇄산업의 미래비전과 전망을 한눈에 살펴볼 수 있는 기회를 제공했다.

→ 'K-PRINT 2020' 뉴스 특별페이지 바로가기

먼저 비밀번호를 입력하여 주세요.

창닫기확인